MRI장비

자석으로 구성된 장치에서 인체에 고주파를 쏘아 신체부위에 있는 수소원자핵을 공명시켜 각 조직에서 나오는 신호의 차이를 디지털 정보로 변환하여 영상화하는 것을 말합니다.

근육이나 인대와 같은 연부조직의 해상도와 대조도가 좋으며, 조영제와 같은 특별한 약물 없이도 고해상도의 혈관 영상을 찍을 수 있습니다.

특히 뇌신경계 영상에서 뇌경색 같은 질환을 진단하고 경과를 관찰하기에 좋은 검사입니다.

MRI는 X-ray처럼 이온화(전리) 방사선이 아니므로 인체에 무해하며, 환자의 자세변화 없이 원하는 방향에 따라 인체에 대해 횡축 방향, 종축 방향, 사선 방향 등의 영상을 자유롭게 얻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.

검사 전 주의 사항

강한 자석을 이용하므로 자성에 영향을 받는 장치나 물건(안경, 시계 및 귀금속, 각종 카드류, 의치, 보청기, 가발, 머리핀, 기타 금속 부착물 및 자성테이프)이 몸 안에 있으면 검사가 불가능할 수 있기 때문에 준비된 보관함에 넣어 두시고 검사실 안에 들어가셔야 합니다.

MRI는 좁은 터널 같은 장비 속에 들어가서 검사하므로 폐쇄공포증이 있는 환자는 검사하기 어려울 수 있으며, 경우에 따라서 진정제가 투여되기도 합니다.

MRI 실에서 드리는 안내서의 내용을 읽으시고 정확하게 답변해 주셔야 합니다. 심장박동기, 신경자극기, 달팽이관 이식을 받으신 분들은 MRI 검사를 받을 경우 위험이 초래될 수 있으므로 담당 주치의와 상의하시기 바라며, 기타 의문사항이 있으시면 MRI 실 근무자와 직접 또는 전화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.

검사과정

  • 한양대학교병원 MRI검사실은 예약을 원칙으로 하고 있습니다.
  • 검사순서는 예약순서를 우선으로 하며, 당일 접수한 검사자는 대기시간이 많이 지연될 수 있음을 양해해 주 시길 바랍니다. 단, 응급실 환자와 중환자는 우선적으로 검사합니다.
  • 방사선사의 안내에 따라 원통형 검사대에 반듯하게 눕고, 귀마개와 헤드폰을 착용합니다.
  • 검사하는 동안 일정한 간격의 크고 작은 소리를 연속적으로 듣게 되는데, 시끄러운 소리가 발생할 때는 움직이시면 안됩니다. 이 소리는 검사가 진행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.
  • 검사부위별로 20~40분 정도 소요되며, 검사하는 동안 숨을 편안하게 쉬고, 잠을 청하셔도 좋습니다.

검사로 알 수 있는 질환

  1. 뇌질환 : 뇌졸중(뇌경색, 뇌출혈), 치매, 뇌종양, 뇌감염증, 뇌기형, 기타 퇴행성질환 등
  2. 척추질환 : 추간판탈출증(디스크), 척추질환(암, 염증), 외상성변화, 척추이상, 선천성기형 등
  3. 근골격계 질환 : 연골이상, 무혈성괴사, 골암, 관절염, 연조직이상 등
  4. 복부질환 및 기타 질환 : 각종 장기의 암의 발견 및 진전 상태 및 기타 질환

검사 결과

검사하신 영상은 여러 방향으로 재구성을 통하여 추가적인 정보를 얻어 영상의학과 판독의사가 판독하고, 그 결과를 진료과의 재진일자에 담당의사에게 설명 들을 수 있습니다.

827 total views, 2 views today